종이와 빨대로 만든 구동형 레스큐 로봇

페이퍼브릭 로봇 시리즈를 개발하며

페이퍼브릭과 빨대로 만든 로봇

다리를 안 만들고 이런저런 바쁜 일이 있어서 완성을 못했는데 오늘 마무리했습니다.

빨대가 지주를 해주고 있고 향후 페이퍼브릭 로봇과 건설기계용 디자인을 어떻게 구성할지 영감을 얻었습니다. 제일 중요한 부분은 관절을 움직일 수 있고 향후 회전축에 대한 부분을 쉽게 할 수 있는 부품을 설계하고 있습니다.

저는 종이와 빨대 정도로도 충분히 채결되고 다양한 모양을 만들고 그것을 기준으로 3D 제품이 완성되는 형태를 구상 중입니다. 파트와 파트를 미리 만들어 놓고 그것을 새로 연결해서 나만의 로봇이나 제품이 만들어지는 것입니다.

세상은 그렇게 이뤄져 있거든요. 서로 다른 제품도 연결할 수 있습니다. 표준화된 나사와 볼트만 있으면 말이죠. 그래서 블랙프라이데이, 사이버먼데이에 중국에서 몇백만 원어치 볼트, 너트를 샀습니다.

3D 프린터로 새로운 것을 만들 구상은 해놨지만 그것보다 기성품으로 쉽게 제작하는 것을 2단계 목표로 잡고 있고 제품을 양산화하게 되면 그때 체결하는 방식을 발명하려고 합니다. (생각이 없는 게 아니라 제작비용을 생각하는 ㅠㅠ)

이 친구는 삐딱하게 설 수 있게 뼈대를 빨대로 했습니다. 잘 보시면 투명한 빨대가 관절 및 중심을 잡을 수 있게 배치되어 있습니다.

아이들이 만들기도 쉽고 생각하지 못한 창의력을 발현할 수 있는 페이퍼브릭에 종이로 만들어진 고정 + 멈치의 기능을 빨대로 확대한 것이 특징입니다.

유튜브에 다른 사람 동영상을 들으면서 강의를 찍다가… 영상 데이터를 날렸습니다. ^^;

페이퍼브릭 만들기 강의
https://bombomschool.com/courses/paperbrick